일본은행, 디지털 엔화 시범 발행 나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기만 기자
김기만 기자 2022년 11월24일 09:13
출처=Photo by Steven Diaz on Unsplash
출처=Photo by Steven Diaz on Unsplash

일본은행(BOJ)이 디지털 엔화 시범 발행에 나선다. 

23일(현지시각) 닛케이는 일본은행이 대형은행 3곳 및 지방은행과 협력해 중앙은행 디지털화폐(CBDC)를 시범 발행한다고 보도했다. 2년간 실험을 진행하고 2026년까지 디지털 엔화 발행 여부를 최종 결정할 계획이다.

일본은행은 내년 초부터 민간은행과 협력해 은행 계좌 입출금 과정에서 디지털 엔화가 사용됐을 때 문제가 없는지 등을 검증한다. 재해가 발생해 인터넷이 되지 않는 경우에도 가동이 가능한지 확인할 예정이다. 

닛케이는 "일본은행이 실험 결과에 따라 CBDC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라며 "정식 도입을 위해서는 국민적 합의가 필요하고 법 개정과 시스템 정비에도 시간이 걸린다"고 전망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돼리우스 2022-11-24 15:24:58
암호화폐에 보수적인 나라여서 CBDC부터 접근하는게 안정적이긴 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