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은 죽었다" vs "항복은 반등의 신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수용
박수용 2022년 11월23일 16:23

1. 암호화폐(가상자산) 분석가 딜런 르클레어: 다들 짐을 싸세요. BTC(비트코인)은 죽었습니다.

* 참고

- 표: 최고점 대비 비트코인 가격 축소량. 분홍색: 최고점 대비 비트코인 가격 축소량, 검은색: 비트코인 달러 가격.

- 이 분석가는 "지난 30일 동안 글로벌 거래소에서 13만6992BTC가 인출되었다"며 "비트코인을 모두 빼라"고 조언하기도 했습니다.

- 암호화폐 데이터 분석업체 글래스노드 분석가 체크메이트는 딜런 르클레어의 트윗을 인용하며 "기회가 최대치가 되는 지점"이라고 평했습니다.

- 암호화폐 데이터 분석업체 센티멘트는 "11월에 암호화폐 플랫폼을 중심으로 '죽음'(dead)이라는 단어가 빠르게 돌고 있다"며 "이는 투자자들이 시장 반등을 포기한다는 신호"라고 분석했습니다. 이 업체는 또 "아이러니하게도 이러한 항복은 역사적으로 시장이 반등할 때 나타났다"고 덧붙였습니다.

 

2. 암호화폐 데이터 분석업체 카이코: FTX 사태 이후 가장 바쁜 주 중 하나였던 지난 주가 지난 뒤 거래량이 크게 줄었습니다. 후오비와 비트파이넥스의 주간 거래량은 각각 82%, 75% 감소했습니다. 제미니는 '언 프로그램'을 중단한 후 거래량이 56% 떨어졌습니다. 바이낸스 거래량은 60% 하락했습니다.

* 참고

- 표: 거래소별 주간 거래량 변화율. 위에서부터 후오비, 비트파이넥스, 비트멕스, 바이낸스US, 코인베이스, 바이낸스, 크라켄, 제미니, 쿠코인, 비트스탬프, 비트렉스.

- 카이코는 유니스왑 V3에 대해서도 "지난 7일 주간 거래량이 최고점에 거의 도달한 후 둔화됐다"며 "많은 중앙화거래소(CEX)를 앞질렀다"고 평가했습니다.

 

3. 코인베이스 브라이언 암스트롱 최고경영자(CEO): FUD가 보이면 기억하세요. 우리의 재무 상태는 공개되어 있습니다. (우리는 상장사입니다.)

* 참고

- 자오 창펑 바이낸스 CEO는 22일(현지시각) 자신의 트위터에 "코인베이스는 그레이스케일에 63만5000BTC를 보유하고 있다"며 "4개월 전 코인베이스는 60만BTC 미만을 보유하고 있었다"는 내용을 올렸습니다. 창펑 CEO는 이후 "숫자가 잘못되었다"며 "이전 트윗을 삭제했다"고 밝혔지만 이미 코인베이스에 대한 FUD(공포, 불확실성, 의심)가 퍼진 상황이었습니다. 브라이언 CEO는 이러한 불안을 꺼트리기 위해 위와 같은 트윗을 남긴 것으로 보입니다.

- 스콧 루이스 유니스왑 대체불가능토큰(NFT) 상품 총괄은 "창펑 CEO가 이 트윗을 삭제하긴 했지만, 사람들에게 알리기 위해 적는다"며 "코인베이스 수탁 자산은 일반 거래소 지갑과 통합되지 않는다"고 짚었습니다.

 

* 이어지는 트윗시황은 '코인데스크 프리미엄'에서 읽을 수 있습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