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썸 3분기 순이익 326억…전년비 73% 급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이
김제이 2022년 11월14일 17:58
출처=코인데스크코리아
출처=코인데스크코리아

국내 암호화폐(가상자산) 거래소 빗썸이 올해 3분기 당기 순이익으로 326억800만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1210억6300만원)보다 73.07% 줄었다고 14일 밝혔다. 

3분기 영업이익도 287억4900만원으로 전년 동기(1055억8200만원) 대비 72.77% 급감했다. 매출은 690억1600만원으로 집계돼 전년 동기 대비 54.43% 감소했다. 빗썸의 지난해 3분기 매출은 1450억7600만원이었다. 

국내 2위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도 시황 악화 영향을 피해가지 못한 것이다. 최근 연이은 금리 인상으로 시중 유동성이 감소한 데다, 지난 5월 테라-루나 사태의 여파가 가상자산 침체를 가속화시켰다. 이는 암호화폐 거래소 업계 전반의 매출 감소로 이어졌다.

빗썸 관계자는 "빗썸은 현재 고객이 위탁한 자산의 100% 이상을 상시 보유하고 있고, 스테이킹 방식 서비스는 철저히 고객의 사전 동의 하에 운영하고 있다"며 "최근 (FTX와 같은) 사태와 달리 고객 자금관리 측면에서도 경영진이 투명하고 건전하게 운영하고 있다"고 말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