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MS 등에서 660억원 투자 유치
마이크로소프트·신한자산운용·키움증권에 CB 발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이
김제이 2022년 11월2일 14:13
출처=위메이드
출처=위메이드

위메이드가 660억원 규모의 전략적 투자를 유치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신한자산운용과 키움증권, 마이크로소프트가 참여했다.

이번 투자는 전환사채 발행으로 이뤄졌으며 회사별 투자 규모는 신한자산운용이 300억원(59만3938주), 마이크로소프트 210억원(41만5757주), 키움증권 150억원(29만6969주)이다. 전환사채 표면이율은 0%이며 만기일인 2027년 11월18일까지 전환되지 않은 사채는 만기보장수익률 1%를 연복리로 적용한 105.12%에 해당하는 금액을 상환해야 한다.

전환가액은 5만510원으로 내년 11월18일부터 전환 청구할 수 있다. 이날 투자유치 공시 직후 위메이드 주가는 20% 넘게 급등해 오후 2시 현재 5만6천원대에서 거래되고 있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위메이드와 위믹스는 투자를 받기 위한 노력을 지속하고, 글로벌 디지털 이코노미 플랫폼 구축을 위한 적극적인 투자를 이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민우 2022-11-02 15:05:58
탈출은 지능순

태양의 기사 2022-11-02 14:29:39
이것 때문에 폭등, 하지만 유이 종목은 변함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