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운드X, NFT 얼라이언스 구축...카카오·신한도 참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상혁
박상혁 2022년 7월21일 11:30
출처=그라운드X
출처=그라운드X

카카오의 블록체인 기술 계열사 그라운드X가 카카오게임즈, 신한은행, 아모레퍼시픽, NFT뱅크 등 50여 개 기업이 참여하는 대체불가능토큰(NFT) 얼라이언스 '그리드(GRID)'를 구축했다고 21일 밝혔다.

그리드는 그라운드X가 국내 기업들과 NFT 대중화 및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구축한 조직이다.

그리드에는 ▲카카오게임즈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카카오브레인 ▲크러스트유니버스 ▲컬러버스 ▲어나더월드 ▲제일기획 ▲아모레퍼시픽 ▲SK의 mySUNI ▲롯데백화점 ▲SBS ▲신한은행 ▲신한카드 ▲신한금융투자 ▲대웅제약 ▲테디베어뮤지엄 ▲남의집 ▲FSN ▲핑거랩스 ▲비마이프렌즈 ▲주식회사 팔라 ▲NFT뱅크 ▲하바(HAVAH) ▲마이바이어스(MyBias) ▲레이지고메클럽 ▲보어드앤헝그리(Bored&Hungry) 등이 참여한다.

그라운드X는 "유통, 엔터테인먼트, 마케팅, 금융, NFT 시장 등 각 분야의 우수 기업들을 연결해 협업모델을 구축하기 위해 그리드를 만들었다"며 "향후 온·오프라인 커뮤니티 및 이벤트, 매장에서의 활용 사례 등 NFT의 실생활 사용처를 늘릴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이를 위해 그라운드X는 NFT 기반 서비스를 기업들이 효율적으로 운용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그 일환으로 그리드에 참여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가상자산 지갑 클립에서 NFT 멤버십 및 QR코드 인증 등 인프라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양주일 그라운드X 대표는 "많은 기업이 NFT 활용에 나서고 있으나 프로젝트 기획, 거래소를 통한 발행과 운영 지원 등을 필요로 하는 경우가 많고 소비자들의 실생활 서비스에 접목되기까지 한계가 있었다"며 "상생하는 NFT 생태계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피드백 2022-07-21 18:46:22
그렇지, 이거지~

돼리우스 2022-07-21 12:56:22
클레이튼 조금 갈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