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시, 직원 20% 해고...“크립토 겨울과 거시경제 불안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범수
박범수 2022년 7월15일 12:00
출처=오픈시 페이스북 페이지
출처=오픈시 페이스북 페이지

세계 최대 대체불가능토큰(NFT) 거래소 오픈시가 직원을 20% 감축한다.

데빈 핀저 오픈시 최고경영자(CEO)는 “팀 인원의 최대 20%를 감축하기로 했다”고 14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번 오픈시의 인원 감축은 가상자산 시장 침체기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데빈 핀저 CEO는 “우리는 전례 없는 크립토 겨울과 거시경제 불안정성이 뒤섞인 상황을 맞닥뜨렸다”며 “장기적인 침체기에 대비해 회사를 정비해야 한다”며 인원 감축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오늘 한 결정을 통해 우리는 다양하게 예상되는 침체기 상황에서 몇 년을 버틸 수 있다”며 “현재 규모라면 5년 정도 사업을 유지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렇게 가상자산 침체기에 인원을 감축한 기업은 오픈시만이 아니다.

가상자산 거래소 제미니, 크립토닷컴, 코인베이스도 각각 10%, 5%, 18%에 달하는 인원을 감축하는 등 가상자산 기업 전반에서 인원 감축이 나타나고 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