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레이튼 기반 엑셀러레이터 크루, 400만달러 투자 유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상혁
박상혁 2022년 6월22일 16:30
출처=크루
출처=크루

클레이튼 기반 디파이(DeFi, 탈중앙화금융) 엑셀러레이터 크루(KREW)가 400만달러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22일 밝혔다. 

매니폴드의 주도로 이뤄진 이번 투자 라운드에는 카카오 자회사 트러스트, ROK 캐피탈, 어센시브 에셋, 퀀트스탬프 등이 함께 참여했다.  

크루는 이번 투자를 바탕으로 첫 번째 엑셀러레이팅 프로젝트인 클랩을 선보일 계획이다. 클랩은 사용자들이 자산을 예치해 수익을 얻거나 담보로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다. 클랩은 토큰을 스테이킹한 후 거버넌스에 참여할 수 있는 ‘ve모델’을 차용했으며, 돈을 빠르게 대출받아 상환함으로써 차익을 만들 수 있는 플래시론 기능도 지원한다.

크루는 향후 엑셀러레이팅 프로젝트에 유동성 제공, 시장 진출 전략 구성 등 다양한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ROK 캐피탈 관계자에 따르면 기존 클레이튼 기반의 프로젝트는 주로 한국 시장을 공략했지만, 크루는 해외 시장을 우선적으로 노릴 전망이다.   

매트 해리슨 클랩 서비스 총괄은 “이번 투자를 통해 클레이튼의 핵심 디파이 서비스가 될 수 있도록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