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이빗, 맞춤형 자금세탁방지 교육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지현
함지현 2022년 6월21일 12:43
출처=플라이빗 제공
출처=플라이빗 제공

가상자산 거래소 플라이빗의 운영사 한국디지털거래소가 자금세탁방지(AML) 업무 전문성 강화를 위한 전사 교육을 실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경영진·파트장 이상 ▲사업운영부(상장팀) ▲임직원 등으로 대상을 나눠서 실시했다. 임직원 직위와 부서별 업무 위험도에 따라 맞춤화된 교안도 마련했다.

자금세탁방지제도에 대한 기본 이해를 비롯해 AML 국제기준 및 관련 법규, 위험기반접근법(RBA) 위험관리 시스템, 고객확인의무(CDD/EDD), 의심되는 거래보고(STR), CFT(테러자금조달 금지) 리스크 관리 등 실무 중심의 내용으로 구성했다.

플라이빗의 AML 보고 책임자 설기환 상무가 교육을 진행했다. 설 상무는 한국 자금세탁방지전문가협회장이자 금융정보분석원 AML/CFT 정책자문위원회 자문위원이다. 또한, 한국금융연수원·보험연수원 및 성균관대학교·이화여자대학교의 자금세탁방지 업무 전문가양성 과정 전담 강사도 맡고 있다. 

플라이빗은 지난해 10차례에 걸쳐 자금세탁방지 교육을 실시했고, 올 상반기 이사회 및 경영진과 직원 대상 교육을 6회에 걸쳐 진행했다. 자체 교육뿐 아니라 보험연수원, 금융연수원 등과 연계한 교육도 제공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태양의 기사 2022-06-22 10:54:46
고팍스는 연맹의 큰 형님이 끌어 줬으니, 이번에는 니네 차례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