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키리, 테라·아발란체·코스모스 담은 신탁 상품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지현
함지현 2022년 4월22일 11:30
테라는 미디엄 공지를 통해 지난 4월 테라폼랩스 2주년, 메인넷 출시 1주년을 자축하는 글을 올렸다. 
테라는 미디엄 공지를 통해 지난 4월 테라폼랩스 2주년, 메인넷 출시 1주년을 자축하는 글을 올렸다. 

가상자산 자산운용사 발키리 인베스트먼트가 레이어2 가상자산으로 구성된 신탁 상품을 출시했다.

21일(미국시간) 더 블록 보도에 따르면, 발키리 인베스트먼트는 레이어1, 2 프로젝트뿐 아니라 지분증명(PoS) 채굴 방식의 가상자산에 투자하는 '발키리 멀티 코인 트러스트(VMCT)'를 선보였다. 

발키리 인베스트먼트는 지난해 미국에서 비트코인 선물 상장지수펀드(ETF)를 두 번째로 선보인 업체다.

이번 신탁 상품은 테라(LUNA), 아발란체(AVAX), 코스모스(ATOM), 바이낸스코인(BNB), 질리카(ZIL), 제미니달러(GUSD), 헬륨(HNT), 폴리곤(MATIC) 총 8종을 포함한다. 향후 온체인 활동 현황에 따라 다른 가상자산도 추가될 예정이다.

공식으로 인정받은 기관 투자자만이 투자할 수 있으며, 최소 투자 한도는 10만달러(약 1억2417만원)다. 

스티븐 맥클러그(Steven McClurg) 발키리 인베스트먼트의 최고투자책임자(CIO)는 "발키리 멀티 코인 트러스트는 다른 신탁보다 더 광범위하게 투자하며, 스테이킹에 대한 이자도 지급한다는 점에서 차별화됐다"며 "계열사, 기관 투자자, 시장 참여자들의 수요를 충족시키고자 이번 상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