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팍스, KB인베스트먼트로부터 100억원 투자 받았다
스트리미 기업가치 3500억원 평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지현
함지현 2022년 2월23일 20:22
암호화폐 거래소 고팍스를 운영하는 스트리미. 출처=김병철/코인데스크코리아
암호화폐 거래소 고팍스를 운영하는 스트리미. 출처=코인데스크 코리아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고팍스의 운영사 스트리미가 KB인베스트먼트로부터 10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23일 밝혔다. 

KB인베스트먼트는 KB금융그룹의 벤처캐피털 생태계 조성을 위해 설립된 창업투자회사이며, 2018년부터 국내 스타트업뿐 아니라 미국, 중국, 인도,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등 해외 기업에 대한 투자를 확대하고 있다.

이번 투자에서 스트리미의 기업 가치평가는 약 3500억원으로 매겨진 것으로 알려졌다.

스트리미에 따르면, 이번 투자는 2019년 유경PSG자산운용이 주도한 시리즈A 투자와 2021년 디지털커런시그룹(DCG)의 투자에 이어 추가로 받은 것. 일부 기존 주요 투자사들도 추가 투자에 참여한다. 

이준행 스트리미 대표는 "이번 투자는 특정금융정보법 시행 이후 원화마켓을 열게 될 첫 번째 가상자산 거래소로서의 저력과 오랫동안 꾸준하게 미션을 추구한 팀의 잠재력을 인정받은 결과로 본다"고 밝혔다. 스트리미는 최근 전북은행과 실명계좌 계약을 체결했으며 원화마켓에 재합류하기 위해 준비 중이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