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녁브리핑] 가상자산 급성장, NFT, e-병무지갑, 비트코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은지
조은지 2022년 2월22일 17:36

빠르게 성장하는 가상자산 시장에서 발생하는 문제점

가상자산 시장은 급격히 성장하고 있다. 대부분의 가상자산 서비스는 걸음마 단계에 있다. 하지만 이를 간과하고 블록체인 서비스들의 지속가능성을 지적하는 사람들이 많다.

이를테면 연 이율 20%로 토큰을 지급하는 앵커, 올림푸스다오, 아브라카다머니 등 새로운 모델을 차용한 디파이나 액시 인피니티 게임 내 유틸리티 토큰인 SLP의 가치가 계속 떨어지는 사례를 언급하며 플레이투언(P2E) 게임의 지속가능성을 지적하는 식이다. 

 

[마이클 케이시] 사실상 디지털 지재권은 없다‥NFT는 그걸 위한 발판

떠들썩하게 대체불가능토큰(NFT)을 옹호하는 NFT 지지자들과 그들만큼이나 큰 목소리로 NFT를 비판하는 비평가들 사이에 문화적 격차가 얼마나 크게 벌어졌는지를 보면 참 놀랍다.

NFT 지지자들은 NFT를 자유라 말한다. 크리에이터와 이용자들이 기존 인터넷 플랫폼들로부터 자유로워질 수 있는, 밝은 웹3 미래로 향하는 티켓 말이다.

 

라온시큐어, 옴니원 기반 'e-병무지갑' 서비스 오픈

IT 통합보안∙인증 업체 라온시큐어가 병무청의 블록체인 기반 전자지갑 민원서비스 'e-병무지갑'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이 추진한 '2021년 블록체인 시범사업'의 일환이다. 

 

[트윗시황] 거시적으로 봤을 때 현재의 하락 폭은 크지 않다

코인 분석가 마일즈 J 크리에이티브: 만약 당신이 BTC(비트코인) 투자자 혹은 보유자라면, 현재의 하락은 거시적인 관점의 지표에서 큰 변화가 없다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