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권에서도 NFT, NFT 하는데..어디다 쓰려고?
'이재명 펀드' 참여하면 NFT 발행해 클립에 전송
2,30대 젊은층 표심 잡기 및 브랜드 마케팅 차원 활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범수
박범수 2022년 2월9일 14:52
출처=A M Hasan/Pixabay
출처=A M Hasan/Pixabay

최근 정치권에서도 대체불가능토큰(NFT) 열풍이 불고 있다. 

NFT란 코인과 달리 서로 교환할 수 없는 유일한 것이며, 거래 정보 등이 블록체인에 기록돼 ‘디지털 인증서’라고도 불린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는 9일부터 후원금을 모금하는 '이재명 펀드'를 판매하기 시작했다. 펀드에 참여한 사람 중 NFT 발급을 신청한 사람들에게 참여증서로 이재명 펀드 NFT를 제공하는 방식이다.

이재명 펀드는 출시 약 2시간만에 목표액 350억원을 달성하며 마감됐다.

이광재 민주당 의원도 BTC(비트코인)나 ETH(이더리움)을 비롯한 가상자산으로 후원금을 받고, 영수증을 NFT로 발행하겠다고 지난해 12월 발표했다.

출처=이재명 캠프 페이스북
출처=이재명 캠프 페이스북

이는 정치권이 블록체인에 친화적으로 다가가려는 움직임으로 해석된다. 특히 3월 대선을 앞두고 NFT 등 가상자산과 블록체인 기술에 대한 이해와 활용도가 높은 2,30대 표심을 얻기 위한 방편인 것으로 보인다.  

이광재 의원 측은 “이번 가상자산 후원금이나 NFT 영수증 발행은 정치권에 퍼져 있는 블록체인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바꾸는 일종의 캠페인”이라 밝혔다.

정치권에서 발행한 NFT를 어느 지갑으로 보내줄 지는 미지수다.

정치권의 한 관계자는 "이광재 의원의 영수증 NFT를 클립으로 전송할지 카이카스로 할지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재명 후보 NFT는 클립으로 전송된다. 클립은 외부 전송이 불가능한 대표적인 지갑. 따라서 이 NFT는 받아도 거래해 현금화하기보다는 소장용, 기념용으로 활용될 전망이다.  

그러나 다른 지갑으로 받더라도 사용자가 판매해 금전적 이익을 얻을 수 있는 방식으로 제공되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공직선거법상 정치인은 기부 행위를 할 수 없기 때문이다. 따라서 후원자들이 받은 NFT를 판매해 수익을 얻는 것은 사실상 불가능하다. 

그렇다면 오픈시(OpenSea) 등 NFT 거래소에 올려 판매할 수 없는 것인데 '굳이' '왜' 후원금 영수증을 NFT로 발행했을까.

김승주 고려대학교 사이버국방학과장은 정치권 NFT 발행에 대해 "쓰지 않아도 되는 곳에 NFT를 쓰는 것이고, 원본 콘텐츠가 없는데 NFT로 만든 것이기 때문에 의미는 없는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김승주 학과장은 "미국에도 의원의 캐리커쳐를 NFT화해 판매해 후원금을 받는 사례가 있었지만, 이번 경우는 등기권리증만 있고 원본은 없는 것이라 큰 의미는 없다"고 덧붙였다.

단순히 마케팅 일환이라는 분석도 나온다.

홍기훈 홍익대 경영학과 교수는 “영수증을 NFT로 발행한다고 크게 차별성을 갖지는 않을 것으로 보이지만, 마케팅에는 브랜딩이 중요하다. 그래서 NFT를 마케팅 수단으로 본 것“이라고 설명했다.

홍기훈 교수는 "받는 사람들도 영수증을 NFT로 받는 재미를 위해 받는 것이지 NFT 생태계를 만드는데 큰 기여를 한다는 생각으로 참여하지는 않는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피드백 2022-02-10 18:35:23
여기 그런 곳이 아닙니다~

쉴드 2022-02-10 17:00:03
NFT 구매하면 프사로 사용하는데 이런거 사둬다 프사하면 창피할텐데 소장할 가치도 없을거고

블루스 2022-02-10 15:52:01
표심 잡기 쇼에만 그치기 어려울 겁니다, 변혁 시기에 정부도 커야 하니까

우제영 2022-02-10 14:51:41
기자가 뭘 좀 잘못 알고 있는거 같네...이재명 NFT 거래가능하고요~~

태양의 기사 2022-02-10 10:04:15
중요한 건 MZ세대 표심을 잡는 것이라 그냥 하는 거임, 별 의미 없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