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녁브리핑] 심상정·이재명·윤석열, 가상자산을 말하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은지
조은지 2022년 1월19일 17:40

심상정 "가상자산, 불로소득 아니라 위험소득이라서 문제"

심상정 정의당 대선 후보가 "정부와 기업이 청년 세대에게 가상자산 투자의 위험을 제대로 알려야 한다"고 말했다.

심상정 후보는 19일 오후 블록체인·가상자산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 코리아와 사회초년생을 위한 경제 뉴스레터 어피티가 공동 개최한 'MZ세대 대선 후보 리딩방: 심상정 편'에 나와 이렇게 제안했다.

그는 "가상자산은 말 그대로 가상의 것으로, 손실 위험이 큰 투자 대상이라는 걸 청년들에게 알리고, 투자에 대한 책임을 스스로 지도록 하는 것이 국가의 책무"라고 주장했다.
 

이재명 후보 "ICO 허용 검토" 공약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가 19일 ▲ 신속한 가상자산 법제화 ▲ 국내 가상자산공개(ICO·Initial Coin Offering) 허용 검토 ▲ 증권형 가상자산 발행과 공개(STO) 검토 ▲ 디지털자산 생태계 구축 지원 4가지를 가상자산 정책·공약으로 발표했다.

 

윤석열 후보 "가상자산 투자수익 5000만원까지 완전 비과세"

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 후보가 19일 ‘770만 코인 개미투자자 안심 투자 환경 마련’ 기자간담회를 통해 ‘과세 한도 5000만원까지 상향’ 등 가상자산 공약을 발표했다. 

‘가상자산 투자 수익 5000만원까지 비과세’ 공약은 가상자산 과세 한도를 주식 투자 수익 과세 한도와 맞추겠다는 뜻이다.

가상자산 투자자들과 커뮤니티는 전날 저녁 윤석열 후보가 가상자산 공약 발표를 예고할 때부터 “드디어 윤석열 후보까지 가상자산을 언급하기 시작했다”며 큰 관심을 나타냈다. 
 

허백영 빗썸 대표 "개발자 100명 채용해 거래소 서비스 혁신"

허백영 빗썸 대표는 지난 13일 코인데스크 코리아 인터뷰에서 "올해 개발자를 100명 이상 채용해서 거래소 서비스를 혁신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가상자산 거래소의 본질에 초점을 맞춰 경영하겠다고 강조했다. 

빗썸은 2014년 창립해 올해로 8주년을 맞았다. 최근 업데이트를 통해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속도를 2배 높였다.

 

[트윗시황] "20일 카르다노 기반 DEX 선데이스왑 출시"

20일(미국 현지시간) 카르다노 메인넷에서 선데이스왑이 출시됩니다. 선데이스왑은 카르다노 기반 탈중앙거래소(DEX)로, 유니스왑과 같은 자동화 시장 메이커(AMM)입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