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래스노드] 단기 투자자 빠지고, 장기 투자자 주도하는 비트코인 시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하은
송하은 2022년 1월17일 16:15
출처=unsplash
출처=unsplash

가상자산 데이터 분석 업체 글래스노드가 지난 10일(현지시간) 주간 온체인 보고서​​를 발표했습니다.


이번 보고서에서 글래스노드는 "온체인에서 BTC(비트코인) 보유자의 코인이 빠져나가고 있다”며 “이런 상황에서 비트코인 선물 시장의 미결제약정이 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단기적으로 숏 스퀴즈의 가능성이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주) 미결제약정이란 파생상품 시장에서 아직 만기가 되지 않아 고객이 상품(포지션)을 가지고 있는 상태를 뜻합니다.


주) 숏 스퀴즈란 코인 가격이 상승했을 때 매도 포지션을 잡은 선물 투자자들이 손실을 만회하기 위해 매수로 전환하는 것을 말합니다.


아래는 글래스노드 주간 보고서의 핵심 내용을 편집한 것입니다.


"기존 비트코인 보유자가 주도하는 시장"


지난 몇 주 동안 온체인 움직임을 보면 시장에 새로 진입하는 신규 투자자는 활동이 거의 없었고, 기존 보유자에 의해 시장이 움직였습니다.


이는 비트코인 넷 포지션(Net position) 변화량 지표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넷 포지션 변화량 지표는 최근 30일 동안 비트코인을 가지고 있는 투자자의 보유량 추이를 나타낸 지표입니다.


아래 차트에서 확인할 수 있는 것처럼 이 지표가 빨간색 막대기로 가면 보유자들이 비트코인을 팔고 있다는 뜻이며, 초록색 막대로 가면 비트코인을 축적하고 있다는 의미입니다.


11월 초 비트코인이 최고가를 경신한 후 짧은 기간 동안 순출금(출금량-입금량)이 있었고, 가격이 하락하면서 다시 입금량이 늘었습니다.


이런 현상은 일반적으로 단기 투자자가 시장을 떠나고, 장기 투자자만 남아있을 때 나타납니다. 달리 말하면, 약세장이 이어질 수 있다는 것을 암시합니다.

 

다음 내용은 '코인데스크 프리미엄'에서 읽을 수 있습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황 보라 2022-01-18 12:10:32
홀드가 정답이다

피드백 2022-01-17 18:52:09
비트코인 출시 0.03달러, 단기 투자했더라면 현재 재산 0.03달러, 장기 투자했더라면 몇십만 배도 벌었음~

블루스 2022-01-17 18:09:25
"너같은 같잖은 새끼가 믿지 못하거나 이해하지 못해도 난 너같은 병신과 야그할 시간이 없다." -토시-

캐롤 2022-01-17 17:15:13
반등할 것만 같았던 비트코인이 반등 없이 지속적인 하락세에 믿음이 깨져버린거 아닐가요. 1월의 반등은 뒤로 하고 2월의 반등을 기대해야 될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