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수익 30%' 김치 프리미엄 통계적 차익거래 전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용진
권용진 2021년 12월19일 12:34
출처=unsplash
출처=unsplash

'코리아 프리미엄', 일명 김치 프리미엄은 한국의 가상자산 수요와 공급 차이에 의해 발생한다.

김치 프리미엄을 이용한 재정거래는 워낙 유명한 만큼, 많은 투자자들이 이를 통해 수익을 내거나 어떤 경우 법적인 처벌을 받기도 했다.

김치 프리미엄이 40%에 달하던 2018년과 20%까지 오르던 올해 상반기와 비교하면, 현재는 0~8% 수준으로 상당히 안정됐다. 그래서인지 김치 프리미엄 재정 거래가 많이 줄었다.

이는 빠른 대응이 가능한 알고리즘 거래나 기관 투자자의 전유물이라고 생각하는 투자자가 많기 때문으로 추정된다. 하지만 여전히 일반 투자자도 큰 수고 없이 김치 프리미엄으로 수익을 얻는 방법이 존재한다.

현행법상, 일정 금액 이상의 외화를 가상자산 재정거래를 위해 반출하는 것은 불법이다. 그러므로 외화 반출을 하지 않고 차익을 얻을 수 있어야 한다.

이 경우 통계적 차익거래(Statistical Arbitrage)가 답이 될 수 있다.


다음 내용은 '코인데스크 프리미엄'에서 읽을 수 있습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