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팍스·한빗코·후오비 코리아·지닥, 은행 실명계정 못 구해
업비트·빗썸·코인원·코빗만 원화 입출금 가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지현
함지현 2021년 9월24일 12:34
출처=각 거래소 제공
출처=각 거래소 제공

기존 사업자의 금융당국 신고마감일인 24일, 막판까지 은행과 협상을 이어오던 고팍스·한빗코·후오비코리아·지닥 모두 실명 입출금 계정을 얻지 못했다. 

네 거래소는 모두 코인마켓만 운영하는 거래소로 금융위원회에 신고서를 제출했거나 할 예정이다. 

고팍스는 24일 웹사이트를 통해 "현재까지 협의 중이던 은행으로부터 '실명확인 입출금계정 발급 확인서' 발급이 어려울 것으로 통보를 받은 바, 부득이하게 현재 운영하는 원화 마켓을 종료하고 BTC(코인)마켓으로 전환하게 됐다"고 공지했다.

고팍스는 오랫동안 JB금융그룹 전북은행과 실명계정 발급을 논의해 왔다. 고팍스는 "그동안의 긍정적인 논의에도 불구하고 금일 오전 해당 은행으로부터 사안이 결국 부결되었음을 확인해 기한 내에 확인서 발급이 어려울 것으로 통보 받았다"고 덧붙였다.

JB금융그룹 광주은행과 논의해온 한빗코도 이날 코인마켓 거래소로 신고서를 제출할 예정이다. 한빗코 관계자는 "향후 은행 실명계정을 받으면 원화마켓 거래소로 변경신고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전북은행와 협의했던 후오비 코리아도 24일 원화마켓을 종료하고 신고서를 제출할 예정이다. 우리은행과 실명계정 발급에 대해 논의했던 지닥은 23일 원화를 다루지 않는 거래소로 신고서를 제출했다.

이로써 25일부터는 업비트·빗썸·코인원·코빗 4곳만 원화 입출금이 가능한 거래소로 남게 된다. 코인마켓을 운영하는 거래소들도 일부 신고를 통과할 수 있겠으나, 거래량에서 큰 의미를 차지하기는 어려울 것을 보인다. 이날 신고서를 제출하려는 한 기업의 관계자는 "국내 코인 시장에서 거래소 4곳의 독과점 문제가 더욱 심각해질 것"으로 예상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 준걸 2021-09-28 11:13:49
정부는 투자자들의 피해보상금을 책임지지도 않으면서
거래소나 코인러들 한테 이득이 안되는 정책만 내세우고
내년엔 또 과세 까지 .... 어처구니없다는 생각이 드네요.

캐롤 2021-09-27 15:07:48
미신고 거래소들이 일단, 코인마켓으로 남더라도 원화 거래가 차단됐기 때문에 결국 유명무실해질 수 밖에 없게 됩니다 . 대내외적으로 신뢰를 잃은데다 이용도 불편해졌기 때문이죠. 최소한 마지막까지 실명계좌 발급에 노력하는 거래소에도 기회라는 것을 줬으면 좋겠네요! 독과점 사태가 오히려 더 큰 문제가 되지 않을가 싶네요..당국의 현명한 선택을 기대해 봅니다.

김태현 2021-09-26 16:30:34
좋니?정부 니들 계획한데로 정리되어서
처음부터 전부 해주지 말던가
4대거래소만 지정하고
다른곳는 인증 받으라 보안설비 투자 하게끔하고
은행들 계좌발급 해주지 말라고 압력하고
이런 양아치 짓을 누가 언론을 통해
자세히 보도 해주세여

황 보라 2021-09-24 18:44:28
빅4만 살아남을 경우 가상자산 산업의 독과점 문제가 가속화될 것이다. 이는 사실상 투자자들을 외국으로 밀어내는 거나 다름없다. 구멍가계가 망한다고 물건을 살수 없는건 아니듯이 말이다. 잠재력이 큰 한국의 가상자산 시장이 더 성숙해질 수 있기를 바라는 바이다.

alclsdk 2021-09-24 14:56:34
가상자산사업자 신고 제도를 도입하더라도 이를 합리적으로 잘 설계했다면 산업도 살리고 나라의 미래 금융을 올바르게 이끌 좋은 선례가 되었을 것인데 안탑깝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