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썸-UNIST, 암호화폐 거래 프로세스 개선 방안 연구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지현
함지현 2021년 9월2일 16:20
(왼쪽부터) 안용운 빗썸 CTO와 마르코 코무찌 UNIST 블록체인 센터장이 비대면 공동연구 협약식에 참여하고 있다. 출처=빗썸 제공
(왼쪽부터) 안용운 빗썸 CTO와 마르코 코무찌 UNIST 블록체인 센터장이 비대면 공동연구 협약식에 참여하고 있다. 출처=빗썸 제공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대표 허백영)이 울산과학기술원(이하 UNIST, 총장 이용훈)과 함께 암호화폐 거래 프로세스 분석과 개선 방안 연구에 나선다.

빗썸은 UNIST 블록체인 연구센터와 기술이전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블록체인 생태계 개발을 위한 협력체계를 구축한다고 2일 밝혔다. 

비대면으로 진행된 이번 협약식에는 안용운 빗썸 최고기술책임자(CTO), 마르코 코무찌(Marco Comuzzi) UNIST 블록체인 연구센터장이 참석했다.

이번 공동연구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블록체인 사업 전략 노하우를 공유할 전망이다. 또한 ▲프로세스 마이닝 기반 암호화폐 거래 프로세스 분석 ▲시스템 안정성 개선 ▲암호화폐 시계열 특성에 따른 클러스터링 분석 등을 목표로 산학 연구도 진행한다.

블록체인 생태계 공동전략 개발은 UNIST 블록체인 연구센터를 중심으로 진행한다. 양 기관은 블록체인 교육 역량을 증진시키고 인재 추천 시스템을 마련하는 등 실무적인 협력관계를 구축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협약은 올해 8월 30일부터 약 1년 동안 유지된다. 양 기관은 추후 갱신을 논의할 전망이다.

안용운 빗썸 CTO는 "UNIST는 블록체인 산업을 미래 성장의 동력으로 인식하고 산학협력을 비롯한 생태계 발전에 앞장서고 있다"며 "UNIST 블록체인 센터와 함께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암호화폐 거래 환경을 개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마르코 코무찌 UNIST 블록체인 연구센터장은 "글로벌 거래소로서 풍부한 사업 노하우를 보유한 빗썸과 함께 블록체인 생태계 저변 확대와 인재 양성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빗썸은 지난 8월 서강대학교와도 블록체인 기술이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제보, 보도자료는 contact@coindeskkorea.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